Oct. 9, 2007
Dubrovnik, Croatia

   부다페스트에서 다음 행선지를 정할때 무지 고민했다. 단지 이름이 굉장히 동유럽스러워 가고싶었던 Romania로 갈것인가, Jelena가 있는 Serbia로 갈것인가, 영훈이가 추천해준 Dubrovnik, Croatia로 갈것인가... 시간이 충분치 않았고 그 다음 행선지가 Greece가 되어야 한다는것과 타향에서 더 크게 느껴지는 친구의 귀뜸에 결국 Dubrovnik으로 가기로 했다. 부다페스트에서 듀브로브닉까지의 여정은 약 21시간으로 예상된다. 동남아에선 별거아니었지만 흔히 생각하는 유럽에서는 만만치 않은 거리다. 그래도 고민은 잠시, 걸음은 이미 시작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Budapest, Hungary에서 Dubrovnik, Croatia로 갈려면 기차를 타고 크로아티아의 수도 Zagreb에서 갈아탄다음 Split까지 내려와 다시 버스로 갈아타고 Dubrovnik으로 와야한다. 듀브로브닉에 도착하기 한두시간전즈음에 잠시 휴게소에 들리는데 그곳은 크로아티아가 아니고 Neum, Bosnia/Herzegovina다. 그래서 간소하지만 국경을 거치게 되는게다. 사진은 뜻하지 않게 들린 Bosnia/Herzegovina에서 바라본 크로아티아의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듀브로브닉에서 머문 숙소에 있던 포도나무. 포도뿐 아니라 라임, 석류, 루꿀라 등 신선한 유기농 과일/채소들이 가득함. 이 포도 먹어보니 약간 말라서 그런지 엄청 달콤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숙소 아주머니. 말은 안통하지만 가끔 커피도 끓여주고 과일도 따주고 친절하심. 아들이 있는데 배타는 직업이라 몇개월째 집에서 놀고 있음. 마산, 부산등에도 가봤다는 말에 깜딱 놀람. 오토바이로 SRD(듀브로브닉에 있는 뒷산정도?) 꼭대기까지 데려다 줘서 무지 고마웠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뷰브로브닉소속 스마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네에 버려진듯한 귀여운 봉고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항구에 들어오는 관광용 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돌아다니다 발견한 축구골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골목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골목길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카페골목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대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교회에선 결혼식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절벽까페. 해질녁에 맥주한잔하면서 수평선 너머로 잠기는 해를 감상하기에 쵝오의 장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듀브로브닉 메인항구. 이곳에서 Split이나 이탈리아의 Bari 등으로 갈 수 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듀브로브닉 쵝오 륵셔리숙소, Roxy hotel.


사용자 삽입 이미지

Roxy hotel 로비에 뻔뻔하게 들어가면 free wifi를 즐길수 있다. 다만 너무 황홀한 vista에 이메일 잘못보내는 실수를 할 수 있으니 조심할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SRD에 올라가면 조그만 성같은게 하나 있는데 최근 이웃나라들의 침공으로 총알구멍 투성이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폐허에서 다시 자라나는 이름모를 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심히 풀을 뜯고 있는 말라꽹이 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침공의 희생자를 기리는듯한 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십수년전만해도 케이블카로 SRD에 올라갈 수 있었는데 이렇게 케이블카도 파괴되어 차타고 올라가던지 아님 걸어서 올라가야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드타운 반대쪽 리조트타운 모습. 저 다리같은거 알고보니 미끄럼틀이었음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SRD에서 만나 이탈리아, 바리까지 같이가게된 일본친구. 이름이...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유럽 어디선가 왔다던 꼬마. 수영도 못하면서 자꾸 물에 들락날락하더니 결국 이렇게 쾍쾍쾍...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을 돌아다니다 공원에서 따먹은 석류. 하룻동안의 피곤함이 싹 가시는 시큼함이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norama 1: 올드타운 항구에서 바라본 듀브로브닉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norama 2: SRD에서 내려다본 듀브로브닉 올드타운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norama 3: SRD에서 Bosnia/Herzegovina쪽으로 바라본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norama 4: SRD에서 내려다본 듀브로브닉의 전경



듀브로브닉/크로아티아(Dubrovnik, Croatia): 완벽한 풍경과 날씨가 어우러지는 곳. 가히 아드리안해의 진주라 불릴만함.

물가: ★★★★✩ (크로아티아가 생각보다 비싸던데 그중 관광객이이 가장 많은 듀브로브닉이 제일 비싼듯)
경치: ★★★★✩
재미: ★★✩✩✩ (여기 유러피언 노땅들 다 모인듯. 그래서 좀 익사이팅한 면이 부족함ㅡㅡ;)
친절: ★★✩✩✩
위험: ★✩✩✩✩

숙소: Miho Dubcic (여기는 족하가 운영하는 곳인데 다 연결되어있다고-): Dorm과 가격차가 크지않은 싱글. 아주머니 친절하고 privacy 보장됨.

Located in city center? O
Party hostel? X
Dorm(=cheap)? X
Free wifi? X
Self-catering? O
Breakfast included? X
  1. 파렌하잇 2008.02.22 10:32

    젝일 듀브로닉...ㅠㅠ

  2. 영훈 2008.02.27 13:50

    담에 크로아티아 가면 그 뭐시기 국립공원들렀다가 듀브로브닉와서 절벽카페에서 커피한잔따먹고
    SRD 에서 일몰을 봐야 되겄구먼..
    나란히 붙어있는 ROXY호텔 테라스 사진과 SRD 성벽 사진의 총흔...이 둘 조합이 묘하네.
    BARI랑..우리나라-일본정도냐?

    • 규성 2008.03.03 02:13 신고

      그래, Plitvice 국립공원. > Dubrovnik. 이렇게들 많이 하더라구.

      Bari까지 큰 페리로 10시간 정도 걸렸으니 우리나라-일본보다 약간 더 멀거나 비슷한건가?

+ 최신 글